본문바로가기

글로벌 링크

의회소식

믿음과 신뢰로 군민의 꿈을 실현하는 단양군의회


보도자료

홈으로 의회소식 보도자료
보도자료 글보기, 각항목은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 내용으로 구분됨
단양군의회 제309회 임시회 강미숙 의원 5분 자유발언 ‘시멘트산업 배출 CO2 활용 및 단양군 발전과 연계한 탄소중립 실천’ 제안
작성자 단양군의회 작성일 2022-07-19 13:36:31 조회수 81

단양군의회 강미숙 의원, 5분 자유발언 시멘트산업 배출 CO2 활용 및 단양군 발전과 연계한 탄소중립 실천제안

 

강미숙 의원은 지난 7월 19일 제309회 단양군의회 임시회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시멘트산업 배출 CO2 활용 및 단양군 발전과 연계한 탄소중립 실천’을 제안했다.

 

강미숙 의원은 “2020년 대기오염물질 총량관리제 시행지역 확대에 따라 단양 지역의 시멘트 산업은 경제적 부담이 가중되고 있다”면서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라도 ‘시멘트산업 배출 CO2 포집 기술을 활용한 청정연료 생산기지 기반 구축’이 절실히 필요하게 되었다”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관내 시멘트업계가 지구온난화를 막기 위한 탄소중립 실천을 위해 “이산화탄소를 배출하는 단계에서 이산화탄소를 포집, 저장, 활용하는 탄소 포집기술(CCUS)를 활용해야 한다”라고 밝혔다.

 

그러나, “관내 시멘트 업계가 현재에도 많은 폐기물을 반입하여 소각하고 그 열로 시멘트를 생산하고 있다”라고 지적하면서 더욱이 “정부에서는 시멘트 업계가 현재 필요한 연료량의 20%까지만 폐기물을 소각할 수 있지만 향후 이를 60%까지 허가할 계획”이라며 어마어마한 양의 폐기물이 단양에서 소각될 것을 우려했다.

 

이에 따라 강미숙 의원은 “시멘트 회사에서 부 연료로 반입하는 폐기물에 과세하여 그 재원을 단양군민을 위해 쓰이도록 할 것”과 “폐기물 소각에 대해 군민들이 걱정하지 않도록 ‘대기오염물질 배출방지시설’을 철저히 관리하고 더욱더 세심히 살펴 줄 것”을 집행부에 제안했다.

.

또한, “단양의 시멘트 산업계에서 준비하고 있는 ‘이산화탄소 포집 및 친환경 고부가가치 탄소화합물 생산’이 가시적인 성과를 낼 경우 고용 창출이 될 것으로 기대되는 바 시멘트 업계와 협의하여 단양군 인구 지키기와 연계하여 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당부한다”라며 5분 자유발언을 마쳤다.

<사진있음 – 강미숙 의원>

첨부
이전글, 다음글, 각 항목은 이전글, 다음글 제목을 보여줍니다.
다음글 단양군의회 제309회 임시회 폐회
이전글 단양군의회 제309회 임시회 개회

주소 및 연락처, 저작권정보

단양군의회 의원프로필

홍길동

학력사항 및 경력사항

<학력사항>
<경력사항>
x close